바로가기 메뉴
본문 바로가기
주메뉴 바로가기

기후정보포털

기상 특성분석

home 기후예측정보 기상 특성분석

제목 [9월 기상특성] 3일에 한 번 꼴 잦은 비, 역대 가장 많은 태풍 영향

  • 번 호
    308
  • 작성자
    관리자
  • 작성일
    2019-10-11
  • 조회수
    234
  • 요 약
  • 다운로드
    45
  • 기온 요약
    9월 대부분은 북태평양고기압으로부터 따뜻하고 습한 공기의 유입과 낮 동안 강한 일사로 인해 기온이 높았습니다.
  • 강수 요약
    따뜻하고 습한 북태평양고기압이 이례적으로 우리나라 부근까지 확장하면서 9월 전반에는 북쪽의 차고 건조한

3일에 한 번 꼴 잦은 비, 역대 가장 많은 태풍 영향
- 9월, 덥고 습한 공기와 차고 건조한 공기로 인한 긴 정체전선과 태풍 영향


□ [강수] 따뜻하고 습한 북태평양고기압이 이례적으로 우리나라 부근까지 확장하면서 9월 전반에는 북쪽의 차고 건조한
   공기와 만나 정체전선을 형성하여 비가 잦았고, 9월에 발생한 6개 태풍 중 3개의 태풍이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어 강수량은
   평년보다 많았습니다.
 ○ (정체전선 발달) 9월 1~11일에는 정체전선이 남해와 중부지방을 오르내리며 비가 길게 이어졌고, 특히, 8~11일은 남북으로
    좁고 동서로 긴 띠 형태의 강수대가 형성되어 중부지방에 많은 비가 내렸습니다.
 ○ (태풍영향) 9월에 총 3개의 태풍이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어 전국에 많은 비가 내렸으며, 특히 제주도, 남해안 그리고 동해안
    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렸습니다.


□ [태풍] 링링(제13호), 타파(제17호), 미탁(제18호)이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어 최근 4년 연속으로 9월에 태풍의 영향을
   받았으며, 특히 근대 기상업무를 시작(1904년)한 이후, 가장 많은 9월 영향 태풍 수를 기록했습니다.
 ○ (영향 태풍 수 증가의 원인: 덥고 습한 북태평양고기압 지속) 필리핀 동쪽 해상의 높은 해수면온도(29℃)로 인해 상승기류가
    강해지면서, 북태평양고기압 가장자리인 일본 부근에서 하강기류를 만들었습니다. 이 때문에 북태평양고기압이 평년에 비해
    북서쪽으로 확장하여 우리나라는 태풍의 길목에 위치하게 되었습니다.

□ [기온] 9월 대부분은 북태평양고기압으로부터 따뜻하고 습한 공기의 유입과 낮 동안 강한 일사로 인해 기온이 높았습니다.
   그러나 9월 1~3일과 19~25일은 상층 찬 공기의 유입으로 기온이 낮았습니다.
 ○ 특히, 5~7일 서해상으로 북상한 제13호 태풍 링링과 8~11일 저기압, 26~30일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남풍
    기류가 강화되었고, 15~16일은 강한 일사와 동풍으로 인한 푄현상으로 전국(동해안 제외) 대부분 기온이 크게 올랐습니다.

* 자세한 사항은 첨부물이나 해당부서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.

공공누리